Free Porn
xbporn

buy twitter followers
uk escorts escort
liverpool escort
buy instagram followers
Home이슬람 신앙 원리이슬람교의 불교에 대해 접근

이슬람교의 불교에 대해 접근

불교는 어떤 견해에 따르면 철학적 이념으로, 어떤 견해에 따라 종교로 간주됩니다. 무슬림들은 과고에서 살았던 예언자들, 종교들 및 신성한 책들에 대해 정보를 이슬람교의 신성한 책 꾸란 및 이슬람교의 예언자 모하메드님 통해 얻습니다. 이 자료에서 불교에 대해 정보가 없기 때문에 이슬람교에서 불교는 신성한 종교로 받아들이지는 않습니다.

불교는 믿음에 대해 이슬람교와 모순된 점도 있겠지만 도덕적 그리고 인본주의 적인 점으로 이슬람교와 비슷한 것들도 많습니다. 예를 들자면 부처님의 깨닫음의 기본적 원리 “중도론(中道論)”은 이슬람교에서도 바라보는 것입니다[1] . 예언자 모하메드님은 (그에게 평화와 축복이 있기를) “종교는 쉽습니다. 어떤 자가 할 수 있는 만큼보다 많은 경배를 하려고 하면 부족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무리하지 말고 올바른 길을 따라해서 (선행에 대한 상급을 생각하고) 기뻐하느라. 새벽 때 저녁 때 그리고 밤의 부분에서 (너희들의 몸의 건강 상태 좋을 때) 순종과 숭배를 계속하느라. [2]” 이라는 말씀으로 예배에서도 극단주의는 피해야 한다고 강조하셨습니다.

부처의 구원론의 본질로 받아들여는 4가지의 개념 사성제 (四聖諦)가 불교의 기초를 이룹니다. 이를 통해 불교와 이슬람교의 차이점과 공통점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 고제(苦諦)/둑카 (고통과 괴로움): 둑카를 따르면 생 도 죽음도 고통스럽습니다. 슬퍼하는 순간의 고통처럼 기뻐하는 순간도 지나가는 것이기 때문에 고통스럽습니다. 이슬람교 따르면 지구 삶에서 얼마나 많은 고통과 괴로움이 있어도 영생의 나라에서 모든 것의 벌과 성이 있답니다. 지구에서 일어나는 무엇이든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3]. 그리고 무슬림들 보기에 존재하는 모든 것은 하나님께서 자기를 창조하시기 때문에 축복을 받았다고 생각하면서 자기가 존재하니까 고마우면서 행복합니다. 모든 존재는 자기 언어로 하나님을 찬미합니다.[4] .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건강, 안전 및 평화이며 고통, 질병 및 위험은 때때로 경험하는 시험들입니다[5].
  • 집제(集諦)/땅하 (소비욕구): 소비욕구, 욕심 그리고 욕망은 사람을 이승의 삶으로 붙여지는 것으로 보여줍니다. 그래서 업(業)과[6] 환생을[7] 제거하지 못한 사람은 열반(涅槃) [8]에 이르지 못합니다. 열반은, 심판의 날과 (doomsday) 신성한 제판을 믿지 않은 사람들 보기에 신성한 정의를 나타냅니다. 이슬람교 따르면 모든 사람은 신성한 명령과 금지에 따라 살아야 하고 올바른 것을 해야 합니다. 하지만 모든 것은 이 세상에서 주어지지 않습니다. 내세는 이 지구에서 일어난 일들의 책임이 결정되고 절대적인 정의가 실현되는 곳입니다[9]. 환생은 이슬람교에서 인정받지 못한 신앙입니다[10]. 왜냐하면 인간은 시험을 받기 위해 지구로 보내졌습니다[11]. 하나만의 삶은 시험을 위해 충분하다고 합니다[12] . 이승의 삶은 지나가는 것이며 저승의 삶은 영생입니다.  지구는 내세를 위한 농지 같습니다, 수확기는 저승에서 할 것입니다[13]. 이슬람교에서 열반처럼 높은 층은 없지만 성숙한 믿음의 수준기를 (인산-으 카밀) 얻도록 하나님을 아는 것, 명령과 금지 사항을 엄격히 준수하는 것은 (Taqwa) 원하는 것입니다[14].
  • 멸제/滅諦 (고통의 끝): 두번째의 진리라고 표현하는 “딴하”에서 고통과 괴로움의 이유는 소비욕구라고 합니다. 부처는 이 욕망들과 욕심을 없애 버리는 상태를 열반이라고 합니다. 소비욕구와 욕심은 사람을 이승에 삶으로 붙이는 것은 이슬람교에서도 인정받는 이념입니다. 이슬람교는 이러한 욕망과 욕심을 “nafs” 이라고 합니다[15]. 이슬람의 의무적 행위를 이행하고 금지를 피함은 그것을 죽이기 위해 (없애 버리기) 있는 것이 아니며 제어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것입니다[16]. 왜냐하면 그것의 욕망을 (다양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기, 성욕, 돈 욕심, 높은 사람 되고 싶은 마음 등) 없애 버리는 것은 불가능하며 하나님께서 허락해주시는 데로 만족시킴은 이슬람교에서 원하는 것입니다[18]. 그 방법으로 욕망은 사람을 괴롭히는 것보다 쾌락을 주는 것으로 변해집니다[19].

8정도(八正道) 그것은 무지에서 지식으로, 고통과 괴로움에서 열반으로 인도하는 부처가 가르친 여덟 분류를 의미합니다. 괴로움은 다음의 8가지로 분류는 다음과 같습니다: 정견(正見) 바르게 보기, 정사유(正思惟) /정사(正思) 바르게 생각하기, 정어(正語) 바르게 말하기, 정업(正業): 바르게 행동하기, 정명(正命) 바르게 생활하기, 정정진(正精進)/정근(正勤) 바르게 정진하기, 정념(正念) 바르게 깨어 있기, 정정(正定) 바르게 삼매(집중)하기. 정어, 정명 그리고 정업은 더덕 시라(尸羅)/Sila 제목 아래; 정념 및 정정은 삼매(三昧)/Samadhi 제목 아래; 정견, 정년 그리고 정사는 반야(般若)/Panna-Prajna 제목 아래에서 논의됩니다. 아까 말씀들은 주의들은 이슬람교와 매우 비슷합니다. 예를 들자면 말과 행동을 할 때 의로우기, 생활할 때 금지된 것을 (haram) [20] 피하기[21], 창조된 모든 것을 하나님의 예술이라고 받아들이는 것[22], 행동할 때 하나님의 승인을 얻기 위해 의도하기[23], 하나님께서 예쁨 받기 위해 노력하기[24]  등은 예로 들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명상은 이슬람교에서 없는 신청입니다. 이슬람교 따르면 사람은 하나님께 제일 가깝다고 느끼고[25]  집중하면서 혼을 공급하는 신청은 살라 (하루 5번 기도) 입니다. 살라는 중개자 없이 하나님과의 일대일 유대 관계입니다[27].


[1] 바까라/143
[2] 부하리, 이만, 29
[3] 유누스/26-27
[4] 이스라/44
[5] 바까라/155-157
[6] 업: “좋은 일은 좋은 결과를 낳고 나쁜 일은 나쁜 결과를 낳는다. 이것이 도덕적 성숙의 기본 조건이다.” 이라고 설명됩니다. 이에 따르면 모든 것은 인과관계에 기초하고 있으며, 그 사람의 행동에 대한 이유는 그가 살고 있는 카스트가 아니라 자신의 의지에서 나온다는 것이다..
[7] 환생: 악을 버리고 열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의 존재(동물, 식물, 인간)로 오르락내리락 하는 삶의 연속입니다. 마음과 몸이 악에서 정화되면 윤회는 끝납니다.
[8] 열반: 불교에서는 모든 욕망과 정욕에서 벗어나 최상의 마음의 상태에 도달합니다. 욕망, 괴로움, 고통, 증오의 소멸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9] 아남/160
[10]  검색해보세요 ”무슬림들은 환생을 믿는 건가요?”
[11] 바까라/155
[12] 파뜨르/37
[13] 예언자 모하메드님은 (그에게 평화와 축복이 있기를): “지구는 내세의 농지다.”(애주라니, 카쉬풀 하파, I/412)
[14] 타우바/18
[15] 유누스/53
[16] 샴스/10
[17] 하나님께서 적절하다고 생각하시는 합법적인 한계 내에서.
[18] 마이다/87
[19] 마이다/5
[20] 하나님께서 꾸란에 선언하여 금지한 상태와 행동
[21] 마이다/88
예언자 모하메드님은 (그에게 평화와 축복이 있기를): “인간들아!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좋은 방법으로 생계를 구하거라. 누구든 하나님께서 자기에게 보내시는 생계를 늦어서도 얻기 전에 안 줄을 것이다. 그래서 바른 방법으로 생계를 찾으리라. 하나님께서 허락해주시는 것을 받고 금하셨던 것을 피하거라!” (입니 마제드, 티자레트, 2)
[22] 바까라/164
[23] 바까라/112
[24] 바까라/207
[25] 바까라/110
[26] 예언자 모하메드님은 (그에게 평화와 축복이 있기를): “주님께 가장 가까이 있을 때는 절을 올릴 때다. 그러므로 절을 올릴 때 기도를 많이 하거라.” (무슬림, 사랏, 215)
[27] 예언자 모하메드님은 (그에게 평화와 축복이 있기를): “분명히 여러분 중 한 사람은 기도하면서 은밀히 주님과 대화하고 있다.” (부하리, 사랏, 36)